종이상자의 작은일기장(1st)

OS 관련 글/데비안 계열

6개 발견

어휴... 

그 붉은 별 3.0 OS사용기 이후로 조금 오랜만이네요.

이번에 리뷰한 Zorin OS 9를 본격적으로 글을 쓰려고 합니다.^^

사실 이 ZorinOS라는 건 우분투라는 놈의 파생판으로서 완성도가 꽤 높은 배포판입니다.

Windows 유저들이 가장 쓰기 쉽도록 만들어 졌다고 합니다.

한글이 안되서 따로 설정해 주어야 하기에 여전히 힘들다는 함정...


부팅화면입니다. 바로 부팅되는 이유는 모르겠습니다.

부팅하면 처음에는 GNOME 2또는 MATE로 추정되는 데스크톱이 나옵니다.(GNOME 3 GNOME Classic일 수도 있습니다.)

곧이여 설치화면이 반겨줍니다. Zorin 설치를 눌러주면 됩니다.

이때 English로 되어있을 텐데 한국어로 바꾸어 주시면 됩니다.

Zorin은 다른 Ubuntu 계열과 다르게 서드파티 플러그인을 무조건적으로 사용해서 그런 옵션이 없습니다.^^;;;;

그대로 지금 설치를 눌렀습니다.

서울로 셋팅해주시고요,

키보드는 한국어의 101/104키 호환항목을 골랐습니다.

계정설정 후...

제가 시간을 많이 끌어서 다 끝나가네요;;

OS X처럼 다국어로 메시지가 나오지만, 사실 한국어는 없습니다.

별건 없구요, UI가 윈도 Style UI + 안드로이드 Holo UI + GNOME + Ubuntu Unity + Mac OS X인 느낌입니다.

끝나가네요^^

다시 시작해 봤습니다.

꽤 잘 꾸며놓았더군요.

그렇게 부팅이 시작됩니다.

아까 설치화면에서 본 화면하고는 약간 다른 느낌입니다.

몇번 한국어를 재설치 해주고 나니 이렇게 잘 어울리는 화면이 나옵니다.

VirtualBox에서 깔아서 확장프로그램을 설치했습니다.;

인증할때의 UI가 딱 안드로이드입니다.;

딱히 유별난 것은 없는데요, Web Browser 설치기가 있습니다.;

정말로 그냥 LibreOffice가 들어 있습니다.

Python 과 GNOME을 섞어서 그런지 UI도 고를 수 있습니다.

PlayOnLinux가 있어서 Windows 프로그램도 일부는 문제없이 돌아갑니다. :D

Windows 8/8.1환경에서 깔아보는 느낌입니다.

다만 Wine설정은 자체가 약간 Windows 95/98/Me/2000시절 UI라서 안어울립니다.

조금 착각할만한 부분인데요, 다음을 누르는 것의 효과는 "마침"과 같습니다.

PlayOnLinux의 메인인데요, Actions의 "Install a program"에서는 Windows용 프로그램을 설치할 수 있습니다.

위처럼 말이죠.. 다만 속도는 보장 못할만큼 느립니다.

이렇게 설치를 시작했으나, 느려서 나중에 결국 포기했습니다.;

총평

2014년 8월에 쓰고 2015년 10월에 완성하니 감회가 새롭네요. Zorin의 새 버전이 있으면 꼭 리뷰하겠습니다.

2015.10.17이후로 미완성 글을 다듬어 하나씩 완성시킬 계획입니다.

또한 Android 스마트폰을 처음 사용하시는 분들을 위한 강좌도 쓸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Zorin은 전체적으로 소송걸꺼라면 소송 걸 수 있을 것 같은 UI입니다만, 안드로이드가 오픈소스다 보니 일부는 문제되지 않을 것 같기도 합니다.

초보자에게 친절하긴 하지만, 어플리케이션 호환성이 조금 나쁩니다.

UI로딩이 좀 느린편이라, Ubuntu,LinuxMint,Studynux, elemantary OS는 물론이요, 다른 기반인 Mageia, Fedora, openSUSE보다 느립니다. 네이티브라고 하기에는 미묘한 파이썬이라 차이가 나는 듯 하네요.

또 한국어 적용이 조금 힘듭니다. 운 좋으면 한방에 되는 듯 하지만 저같은 경우 2~3번 재설치 했습니다. 한국어 입력은 테스트 못했네요. 죄송합니다.

Zorin은 Core, Core Lite를 제외한 나머지가 상용제품인지라, 해당 제품은 구해보지 못했습니다.




신고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고1의 시선으로 본 IT, 일상, 그리고 여러가지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안녕하세요! 오랜만이네요. 최근 앱개발로(Team.paperbox의 일환이에요 ^^;;) 저번에 사이트를 돌아다니다가 OSlike라는 사이트를 찾았어요@!

바로 이 주소인데요.

http://www.oslike.se/

한번 받아보세요. 다행이도 Jaist(SourceForge.net)이라 빠르긴 빠르네요.

어쨌든, 여기가 공식사이트 인 듯 싶습니다. XP-like도 있습니다. 괜찮은 것 같은데 10.04로 개발이 끝난 것 같아 아쉽긴 하네요. Macbuntu도 마찬가지로 Unity때문에 11.10이 마지막 개발이 된 것 같습니다.

어쨌든 꾸준하게 업그레이드 하고 몇가지 설정만 바꾸면 이제 다시 Mac OS X처럼 바꿀 수 있으니까요! 이제 macbuntu의 세계로 빠져 볼까요!

-->  업그레이드중 용량부족이 나온다면,

터미널에 들어가서,

sudo rm -R /var/cache/apt를 치시고

자신의 암호를 입력해 주시면 됩니다. 확줄어요 ㄷㄷ...

여기서 live-boot the Live System을 누르셔도 되구요, install - start the installer directly를 누르셔도 되는데 기본적으로 install -start the installer directly를 누르시는 걸 추천해요. 빠르거든요. 참고로 저는 라이브 부팅, 맨 첫번째껄 골랐습니다.

음... 언제나 버추얼박스로 열면 저런 주황색 글씨가 뜬다죠...

생각했던 맥은 아니네요...;;;아마도 일부가 잘못됬는듯.(Live로 하면 잘 되드라구요 그라데이션이)

옛날에는 배포판 기록이었군요 저때는 릴릴즈 노트가 아니라.

저렇게가 가장 편하더라구요. 설치속도도 빠르구요.

중간에 미리 Software Sources에서 소스 바꾸고 하는 걸 추천드려요 아니면 스웨덴 서버로 접속해요;;;

서울로 골라주세요.

당연히 대한민국으로@!

저렇게 골라주면 편합니다. (단 업글시마다 자동으로 로그인 하는 항목을 바꾸어 주셔야 되요.)

가만히 두세요 지금이나 옛날이나 다를 께 없네요.

제부팅인듯 하죠?ㅎㅎ

리부팅이라네요.

맨 윗걸 골라주세요 지금은 2.00인데 옛날에는 1.99 RC1이었나봐요.

저렇게 나와도 Close 눌러주세요.

짜잔!!! 드디어 여러분의 맥분투가 완성되었습니다!

업데이트를 눌러보니까 저렇게 뜨네요. Close눌러주시고 이번엔 업데이트를 어떻게 하는 지 알아보겠습니다.(그냥 쓰시면 보안이 슝슝... 노답이죠...)

업그레이드 눌러주세요. 단, 스크롤바와 버튼이 요즘 우분투로 바뀌는 등 여러가지가 변화됩니다.(창도 우분투의 그것으로 바뀌어요 아... 싫어)

Start Upgrade 눌러주세요.

Forward 눌러주세요.

올리니까 저렇게 뜨네요. 눌러주세요.

저 맘에 안드는 로딩바는 참아줍시다. 우리의 독바, 아이콘, 제목 바는 남아 있잖아요@!

저렇게 될지도? 스크린샷이 뒤죽박죽인점 죄송해요.

저렇게 업데이트 눌러주시고.

저걸 감상하신 뒤에,

저렇게 바꾸어 주시면 되요/

비번 입력해 주시고 Authenticate를 눌러주세요.

Reload를 눌러주세요.

조금만 기다려 주세요.

Close를 눌러주세요 Revert를 누르면 지금까지 한거 날라갑니다.

Install Updates를 눌러주시고,

나중에 저렇게 바꾸어 주세요.

그럼 좀 빠르게 될거에요/.

Upgrade 가급적 안누르고 14.04기다리시는 것을 추천해요 여기선 했지만 느려서 힘들어요.

저는 아무것도 모른체 자신만만하게 Upgrade를 눌렀습니다.

.....ㅠ.ㅠ

ㅠ.ㅠ

그래서 느린 12.10를 감상하게 됩니다.

신고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고1의 시선으로 본 IT, 일상, 그리고 여러가지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드디어 스터디 눅스를 좋아하는 종이상자의 티스토리 첫번째 스터디눅스 리뷰가 탄생했네요.

이녀석은 http://www.thestudynux.com/

에서 받으실 수 있습니다.

보통은 우분투 커스트 마이징이지만 이번에는 가볍게 한답시고 데비안 텍스트 인스툴러를 이용한 데비안 개량판 이더군요.

-- 포스팅 시작할꼐요.--


이렇게 GRUB가 기존의 스터디 눅스하고는 다르게 바뀌었네요.

이건 한국어가 없어서 이렇게 선택하시라고 스터디님 꼐서 그러셨구요. Enter를 누르면

추가 컴포넌트를 읽게 됩니다.

그러고는.... 필요도 없는 IPv6의 설정을 시도합니다. (울 집은 IPv4야 이 멍청아!)

그러면 여기는 건너뛰셔도 되구요. 저는 그냥 STUDYNUX라고 썼습니다.

여기는 당연히 언제나 그렇듯이 종이상자를 써 줬습니다.

근데 이게 또 나오더라구요 . (엥?)

암호는 옛날 데비안에선 *이 아니였던것 같은데 지금은 *로 나오네요.

언제나 한번 더 입력하는 것은 귀찮습니다. 그렇게 생각하지 않나요 여러분?

흠. 이 스크린샷은 뭐지 ^^;;;한꺼번에 포스팅 하다보니 뒤죽박죽이 된건가 ㅎㅎ

여기도 그대로 Enter눌러주면 되더라구요.

그냥 Enter눌러줍시다.

그대로 Enter

Enter

탭을 누르고 Enter

Enter......?????? <<< 그만!!!!!

데비안 저장소를 설정하고 있네요. 미러리스트???

부트로더 설치중이네요.

새 스터디눅스야 !!!! 어서와. 오픈박스는 처음이지?

응? 재부팅 안되네

어찌되었는 Enter

약간 마제야 느낌의 우분투???같이 생겼네요

참... 심플하네요.

스터디 님의 홈페이지와 함께 마칩니다.


신고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고1의 시선으로 본 IT, 일상, 그리고 여러가지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 이 포스팅은 리눅스 민트와 버추얼 박스를 사용하였습니다.

리눅스 민트 다운로드

버추얼박스 다운로드

저는 우분투의 커스트마이즈 중에서는 리눅스민트를 가장 좋아하는데요.

리눅스 민트 16 페트라가 지금 포스팅 하고 있는 이 상황에서 나온지 꽤 된 리눅스가 되어 버렸습니다.

어쨌든 예쁜 리눅스민트 16을 만나러 가실까요!


부팅을 하면 이렇게 예쁜(?) 리눅스 민트의 GRUB가 나옵니다.

Start Linux Mint에서 Enter@!

로딩...

큰 화면과 함께 멋있는 스타일이 출동합니다.

여기서 Install Linux Mint를 눌러줍시다.

여기서

한국어를 선택한 다음 계속을 누릅니다.

여기서도 그대로 계속을 눌러주시구요.

마찬가지입니다. 허나 실 사용자 분들은 잘 보셔야 되겠습니다.

서울이 자동선택 되어 있습니다. 건들일 필요가 없죠. 계속을 눌러줍니다.

한국어 > 한국어를 눌러줍니다.

여기서 자동으로 로그인 할지는 자기 맘대로 선택하시면 됩니다.

이렇게 사실은 제가 설정하는 동안 설치를 하고 있는 놈입니다.

좀 기다려 줍시다.

-설치중인 리눅스 민트의 모습을 한번 볼까요?-

설정의 언어 서포트로 들어가보면 로딩바도 깔끔하고 전버전과 다름이 없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설치가 끝나니 지금 다시시작을 눌러줍시다.

재부팅중 이런화면이 나온다면 이것은 단순한 그래픽 오류입니다. 걱정하지 마세요. 실사용에 걱정이 없습니다.

이렇게 점점 나타나면서 부팅이 됩니다.

이렇게 환영메세지가 나옵니다.

메뉴는 이렇게 생겼는데 어째 Menu 만은 한글화가 안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정보도 볼 수 있습니다

잠기면 이렇게 나옵니다. 심플하죠???ㅎㅎ

한글입력이 안되는 것 같아서 nabi를 설치했습니다.

흠. 잘 됬네요.

그리고 업데이트를 찾아보았는데 우분투랑은 다른 느낌입니다.

흠.업데이트 관리자를 업데이트 해야하는 군요.

그래서 한번 더 업글 시켜주었습니다.

그러면 촤르륵 업데이트를 합니다.

그래서 다시 하면 잘 나오죠.

그래서 마지막으로 업데이트를 진행하며 끝마칩니다.

신고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고1의 시선으로 본 IT, 일상, 그리고 여러가지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Elementary OS, 들어보셨나요?

제가 베타버전(베타 1이였나? 2였나)때 써봤던 OS입니다. 그당시 AAC인가 하는 꼬깔모양의 비디오(또는 오디오)플레이어를 썼었고, 미도리라는 브라우저를 썼었으며 파란색 파탕색을 사용하였습니다. 청사진 느낌이 나더군요.

근데 그 OS가 정식버전(0.2)이 나왔다고 하길레 한번 다시 설치해 보았습니다.

현재 Elementary OS의 저장소는 SourceForge인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설치시 LiveCD의 부팅화면을 바꾸어 주지 않은 모양이네요 텍스트로 뜨는 거 보니....ㅎㅎ

배경화면에 돌이 없었다면 좀 더 좋았을 것 같다는 아쉬움이 생기네요.

언제나 모든 우분투 기반 OS에 나오는 저 화면(ㅎㅎ)

한국어로 바꾸어 주고 설치합시다!!!

언젠가 스터디눅스를 제작하는 스터디 님이 "설치  중 업데이트 다운로드를 하면 설치할 때 느려진다"라고 하셨으니 서드 파티 소프트웨어 설치만 체크하고 계속을 눌러봅시다.

당연히 없을 테니 그냥 둡시다.

항상 가상하드디스크는 설정한 용량보다 1~2GB 크게 나온다니까... 지금설치(I)클릭!

설치중설치중설치중....

포맷포맷포맷

복사하지 않을 파일을 계산해야 하나? 어쨌든 계속을 눌러줍시다.

한국어 - 한국어... 파일복사중

쩝..... 설명안해도 되겠죠

언제나 슬라이드쇼가 없어서 이렇게 되는 Elementary OS. 정말 심플하다.

파일받는중...

'지금 다시시작'을 눌러줍시다.

셧다운중....

부팅 로고도 예쁘네요

부팅화면은 언제나 예쁘다.

메뉴도 인상적이다 저런 메뉴 없다.

업데이트를 시켜놓고 터미널을 열었다

나비 입력기 설치 시도

 이때 Y를 눌러주시면 됩니다.

당연히 Y

흠... 성공했네??

 자... 이제

필요없는 패키지를 제거하겠습니다.(가상머신이라 용량만 많이 차지하거든요.)

Y를 눌러야지

 이제 man-db 설정하고 있네요..

 이때 제가 update가 dist-upgrade인줄 알고 있어서....

물론 Zorin 7 설치할때도 그랬습니다만... 그래서 저장소 업데이트가 실행되기 시작합니다.

 어휴... (그당시)느렸던 Kaist 서버로 받고 있네요...

 혹시 VirtualBox라 추가드라이버가 필요한 가 싶어서 시스템 설정-추가드라이버를 눌러 보았습니다.

 역시나 버추얼박스 애드온이 있군요!

 이게 나중에 도움되니까 깔도록 하겠습니다.

인증(A)를 눌러줍니다.

 후후.. 진짜 똑똑하네요. 다른 우분투 계열 리눅스에는 그런 기능 없는데...

 업데이트도 잘 되는 편입니다.

 역시나 인증(a) ㄱㄱ!

 저 다운로드 표시바... 예쁘네요 ㅎㅎ

 역시 디자인에 치중한 리눅스라서 그런지 이쁜 배경화면들이 많습니다.

나중에 USB에 OS깔때 이거 써야겠어요.

마지막으로 스터디님의 홈페이지를 띄우고 마치도록 하겠습니다.사실은 난 스터디가 이니라는 사실 또한 총평이 존재한다는 함정


총평

- 우분투 기반이라 사용이 쉽습니다.

- 설치도 쉽고 디자인도 GNOME 3을 변경한 것 치고는 너무나도 예쁘게 꾸며서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

- 다른 우분투와는 독자적인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한글화가 들 되었으나, 시스템 설정의 추가 드라이버는 좀 더 사용자로 하여금 따로따로 드라이버를 새로 설치할 필요성을 줄여서 좋습니다.

한마디로 5점 만점에 4점!(참고로 Zorin은 5점만점에 3점입니다.)

신고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고1의 시선으로 본 IT, 일상, 그리고 여러가지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최근 제가 Zorin OS Core 7을 써봤는데 포스팅을 미루는 바람에  지금에야 하게 되었네요

홈페이지는 www.zorin.com 입니다.

참고하시고 렛츠 고!

 

GNU GRUB입니다. 여기서는 "Boot the Live System"을 누릅니다.(Zorin OS는 라이브 시스템밖에 제공을 안 하는 것 같드라고요^^;;)

그럼 부팅화면이 다른 우분투 계량판과는 다르게 지나갑니다. ㅎㅎ

그럼 java에플렛인가?를 로딩해주는데 그러고 나면 위처럼 나오네요.

이제 설치가 목적이니까 "Install Zorin OS"를 더블클릭 해줍니다.

메뉴는 Windows 7같군요. 역시 잘만든 것 같습니다.

근데 위에 최소화랑 X버튼은 왠지 윈도우 8느낌이 나네...보니까 그 버튼 제대로 동작도 않하던데(헐.... 그렇더군요)

정말 Zorin OS는 가장 많이 용량을 잡아먹는 우분투 계량 리눅스 인 것 같습니다.

당연 하겠지요? ㅎㅎ

그대로 두시고

여기서는 그냥 한국어를 선택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ㅎㅎ

이러고 나면

Mac OS같은 인삿말 시리즈를 내보내 줍니다. 단점은 그 중 한국어가 없다는 점... 그리고 설치후 한국어로 되지 않습니다.

왠지 저기 파일 복사중이라고 뜨는 로딩바가 안드로이드 느낌을 주네요(3.0이상버전의 안드로이드)

흠... 과연 파일복사가 거의 끝났을까?

설치시작!

흠....

왜 제거하는거지?(참고로 제가 바탕화면 바꾸었습니다. GNOME3느낌나게...

O-K! 지금다시시작!

왠지 아까 Live 시스템에서 보았던건 속임수 같다는 느낌은 뭘까... 근데 이게 더 깨끗해서 좋음... ㅎㅎ

로딩 에플렛!

흠... 스크린샷이 빠졌는데 터미널에서 sudo apt-get install nabi해서 한글입력기 설치를 했습니다.

또 제가 보니까 바로 한국어를 쓸 수 없어서(일부라도) 업데이트를 실행하고 해보니까 잘되더라고요 현재 13.04쓰시는 분들 한국어가 안된다면 업데이트 먼저 하세요!

신고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고1의 시선으로 본 IT, 일상, 그리고 여러가지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